냉동공조뉴스
제목 폭염에 에어컨 화재 3년來 692건…안전점검 ‘필수’
글쓴이 관리자

행안부·소비자원, 내달 29일까지 사전점검 캠페인 

‘코로나19 퍼질라’ 자가점검서 문제 발견시 업체출장

 


 

정부가 무더위 시작 전 에어컨 점검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요청했다.

27일 행정안전부와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2017~2019년 3년간 발생한 에어컨 관련 화재는

총 692건이다.

이 불로 4명이 숨지고 25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다. 에어컨 화재의 71%(493건)가 여름

철(6~8월)에 발생했다. 무덥고 습한 날씨에 에어컨 사용이 급증하는 탓이다.

화재 원인으로는 누전·합선 등 전기적 요인이 73%(506건)로 가장 많았다. 부주의 10%(66건),

기계적 요인 9%(61건) 순이다. 에어컨 화재 사고를 예방하려면 사용 전 전선이 훼손된 곳은

없는지를 살피고 먼지 제거 청소를 해야 한다.

에어컨 사용 시에는 전력 소모가 많아 과열되기 쉬운 만큼 멀티탭이 아닌 전용 단독콘센터를

써야하고 실외기팬의 날개가 고장났거나 평소에 없던 소음이 발생하면 즉시 수리해야 한다.

이사 등으로 실외기를 옮길 때에는 제조사의 전문가를 통해 설치·점검받는 게 바람직하다. 

 

 

 

<경기매일 2020-04-27 기사전문보기> 

 

 

 

 

 

파일첨부
등록일 2020-04-29 오전 11:0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