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동공조뉴스
제목 가스냉방 설치지원금 인상···6월 시행
글쓴이 관리자

산업부, ‘가스냉방 보급 확대방안’ 제시···최대 3억원 지원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 신설 및 부품 국산화·효율화 기술개발 추진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현행 예산 수준(64억원) 내에서 가스냉방 설치지원단가가 평균 20%인상

되고 신청자당 지원한도가 1억원에서 3억원으로 상향 조정돼 6월부터 시행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와 같은 내용을 담은 ‘가스냉방 보급 확대방안’을 내놓았다.

 

이번 확대방안에서는 가스 흡수식은 RT당 9,000원(2만5,000원~9만원/RT→3만4,000원~9만9,000원

/RT)이 상향돼 보조율이 13.4%→16.1%로 높아졌다. 엔진 구동식(GHP)는 RT당 4만원(16~35만원/RT

→20~30만원/RT)이 상향돼 보조율이 9.7%에서 11.6%로 높아졌다. 지원한도도 기존 1억원에서 3억원

으로 상향됐다.

 


 

<가스냉방 지원단가 및 한도 개선안>

가스냉방 지원금 상향은 10년간 운영 시 가스냉방이 전기냉방대비 13~21% 저렴하나 고가의 초기투자비가

가스냉방 보급의 장애요인으로 지적돼 지원단가 및 한도를 상향 조정해 전기냉방대비 부족한 경제성을 보완

하기 위한 조치이다.

 

또한 이번 방안에서는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 신설 및 핵심부품 국산화·효율화 기술개발도 포함됐다.

 

우선 하절기 피크시간대(오후 2~5시)의 가스냉방 가동률 향상을 유도하기 위해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 신설을

추진한다.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은 민간시설에 대해 가스냉방 하절기 권장가동기준을 설정하고 이를 초과 달성하는 

처를 대상으로 기여금을 지급한다. 기여금 지급을 통해 가스냉방의 하절기 전력대체 실효성을 높이고 소비

자는 가스냉방 운영기간 중 발생하는 유지보수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은 권장가동기준 등 세부 추진방안을 올해 하반기 중 마련해 내년부터 시행하고 제도시

행 및 실적 점검을 통해 기여금은 2022년에 지급할 예정이다. 

 

 

[투데이에너지 2020-05-28 전문기사 보러가기]

파일첨부
등록일 2020-05-29 오전 9:3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