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동공조뉴스
제목 올해 가스냉방설비 설치지원 사업 ‘친환경으로 스타트’
글쓴이 관리자

정부가 에너지 균형발전 등 1석3조의 효과가 있는 가스냉난방시스템의 보급 확대와 지원정책의 연속성을 위해

 "2021년 가스냉방설비 설치지원 사업’ 집행계획을 공고했다고 31일 밝혔다.

 

이와 함께 질소산화물 배출 억제를 위해 가스냉방설비 저녹스버너 교체지원 사업 집행계획도 함께 공고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예산 및 계획을 수립하고, 한국가스공사를 통해 3월 30일 공고한 ‘2021 가스냉방설비

설치지원 사업’ 집행계획은 GHP와 흡수식냉온수기 등 가스냉방기기 보급을 위해 설치장려금과 설계장려금으로

 나눠 총 63억6100만원이 지원된다. 이는 동하절기 급증하는 전력소비를 대처하는 등 전력피크 부하를 줄이기 위한

 것으로 전력산업기반기금 예산을 통해 지원되고 있다.


올해는 편성예산 63억6100만원 중 사전 지급 확정인 20억원을 제외하면 사실상 43억6100만원이 가스냉방시스템

보급사업에 지원되는 셈이다. 저녹스버너 교체지원 사업은 올해 총 20억6천만원이 편성됐다.

이는 도시가스를 사용하는 직화흡수식 냉온수기 사용자 중 대기환경보전법 시행규칙 별표3 및 별표8 등에 의해

질소산화물 배출규제가 적용되는 설비의 일반버너를 저녹스버너로 교체하는 사업장에 지원된다.

 

‘2021년도 가스냉방설비 설치지원사업’ 집행계획의 주요 내용을 보면 설치장려금 지원금 한도액은 사업장별 최대

3억원으로 전년과 동일하며, 구간별 적용 성적계수와 지원단가(1구간 20만원/usRT, 2구간(24만원/usRT, 3구간

39만원/usRT) 등도 변동이 없다.

 

 

<가스신문 2021-03-31 관련기사보러가기> 

파일첨부
등록일 2021-04-08 오후 5:00:05